작성일 : 18-09-06 14:27
행복한 동행의 시작_ 서울시, 8일 제13회 수어문화제 개최
 글쓴이 : 최고관리자
조회 : 32  
   (석간) ‘행복한 동행의 시작’ 서울시, 8일 제13회 수어문화제 개최.hwp (5.4M) [0] DATE : 2018-09-06 14:27:54
   http://spp.seoul.go.kr/main/news/news_report.jsp#view/268180 [0]

2018.09.06  장애인복지정책과 전화 02-2133-7364


행복한 동행의 시작 

서울시, 8 13 수어문화제개최

 , 8(광화문 중앙광장서 10시부터 진행…사회통합 위한 이해의 장

 - 수어동아리 13개 팀 참가수어노래 등 수어문화경연으로 희망 메시지 전파

 - 배우고 마주하며 이해하는 부대행사는 물론 20개 체험 부스로 시민 맞이


 서울시는 수어보급과 수어인구 저변 확대()문화에 대한 이해장애인과 비장애인의 사회통합을 목적으로 오는 8(광화문광장 중앙광장에서 ‘제13회 서울시 수어문화제’를 개최한다.

 

□ 서울시가 지원하고 서울특별시농아인협회가 주관하는 이번 행사는 매년 9월 개최되어 문화적 소수자인 청각언어장애인들의 공연문화를 활성화하는 문화공연 향유와 나눔의 장이 되었다.

 

 이번 수어문화제는 약 5,000여 명의 시민이 함께할 예정이며 본 행사에 앞서 농인의 사회참여 활동 증진과 권익 향상에 기여한 한국수어통역사 배대순 등 시민 7명에 대한 서울특별시장상 수여식이 진행된다.


□ 이어서 본 행사에서는 서울여자대학교 수어동아리엄마와 딸상명고등학교 SMSL(Sang Myung Sign Language)팀 등 13개 팀의 ‘수어문화경연’이 펼쳐진다.

  ○ 참가팀들은 수어노래뮤지컬춤 등으로 구성된 문화경연무대를 통해 농()문화에 대해 긍정적이고 희망적인 메시지를 전달한다.

 

□ 더불어 ‘수어아트씨어터’와 서울농학교서울삼성학교에서 활동하고 있는 댄스동아리 팀은 수어문화경연을 축하하는 멋진 공연으로 무대를 장식할 예정이다.

   농인으로 구성된 ‘수어아트씨어터’는 농인의 문화공연 활성화에 맞게  수어를 통한 수어무용을 창작세계적인 무용으로 계승하기 위해  활동하는 무용단이다.

 

□ 이번 행사에서는 농인과 마주하고 서로 이해할 수 있도록 여러가지 부대행사가 준비되었다특히 수어배움 프로그램에서는 수어지하철 용어병원에서 사용하는 수어수어로 배우는 환경교실 등 다양한 주제로 한국수어를 함께 접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.

 

□ 이 밖에도 비장애인도 함께 참여해 수어를 배우며 ()문화를 체험 수 있는 20개의 부스가 배치되어 시민들을 맞이할 예정이다.

  ○ 수어체험 프로그램에서는 농인과 함께 ‘수어 훈민정음 나만의 명함 만들기’, 수어보드 게임방도자기 공예 체험 등 다양한 주제와 놀이 형태의 재미있는 농()문화를 체험할 수 있다.

 

□ 기봉호 서울시 장애인복지정책과장은 “이전에 비해 농인들에 대한 관심이 증가하였다고는 하지만 여전히 부족한 실정이다”라며 “수어문화제를 통해 농인과 비장애인이 자연스럽게 어울리며 수어에 관심을 가지고 농인 문화 이해할 수 있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”고 전했다.


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게시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구글로 북마크 하기 게시글을 네이버로 북마크 하기